생체의공학과

새로운 공학교육으로세계와 경쟁합니다.

전공소개
경희대학교는 1998년도에 의료 시스템 공학부를 신설하고, 동 학부 내에 국내 최초로 한방시스템공학전공으로 40명의 신입생을 선발하였다. 학사조직 개편에 따라 1999년부터는 전자정보학부 소속의 한방시스템공학과로 편입되었고, 2002년부터는 동서의료공학과로 학과 명칭을 변경하였으며, 융합적인 학문의 필요성이 부각되는 사회의 변화에 부응하여 2011년부터는 생체의공학과로 학과 명칭을 변경하였다.
생체의공학은 의학 및 보건에 응용되는 공학기술을 다루는 학문이며, 질병의 진단, 치료 및 예방과 재활에 사용되는 각종 의료시스템, 의료정보, 생체재료, 인공장기 등을 연구하는 분야이다. 구체적인 예로는 인체 내부를 촬영하는 의학영상시스템, 효과적인 수술을 하기 위한 로봇수술시스템, 고속 통신망을 이용하는 유헬쓰케어, 나노기술을 활용한 임상병리기기 등이 있다. 본 학과는 생체의공학의 여러 분야를 융합하여 창조적인 설계를 할 수 있는 공학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교과과정을 융합 지향적으로 구성하였다.
1,2학년 과정에서는 의학, 생물, 공학, 수학의 기초 과목을 두루 공부하고, 의료기기를 설계하는데 필요한 전자기학, 아날로그 및 디지털 회로이론, 신호와 시스템 등의 기본적인 공학과목을 학습한다. 3,4학년 과정에서는 전자공학, 컴퓨터공학 및 기계공학 등의 공학기술을 기반으로 한 생체계측, 의료영상, 나노바이오공학 등의 심화 생체의공학 관련 과목을 배우게 된다.
21세기에는 지식기반 산업과 보건복지 관련 산업의 빠른 성장이 예상되고 있다. 특히 IT와 NT 및 BT의 융합에 의한 새로운 기술 분야들이 탄생하고 있다. 이러한 과정에서 생체의공학이 보건의료산업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점차 커지고 있으므로, 생체의공학의 중요성과 인력 수요가 증가할 것이다.
전공교육목적
한의학 및 서양의학에 대한 기초지식을 습득하여 의학체계에 대한 개념을
정립하고, 이를 바탕으로 하여 의학에 적용하는 공학적인 원리와 기술을
교육한다.
졸업 후 생체의공학의 발전에 중요한 역할을 담당할 수 있도록 융합적 마인드를 갖춘 창이적인 인재를 배양하며, 또한 실험실습 위주의 교육을 통하여 실무 적응능력을 높인다. 이를 통하여 생체의공학 분야의 전문 연구인력을 양성한다.
전공교육목표
  1. 1. 선진사회에서 지도적 역할을 수행할 품격있는 인재를 양성한다.
  2. 2. 학계나 연구분야로 진출하여 의료공학 및 인접 응용과학을 깊이 연구하거나 또는 산업체에서 기술을
    선도할 전문인력을 양성한다.
  3. 3. 실험실습 위주로 실무 적응능력을 높여 의료공학 발전에 중요한 역할을 담당할 수 있는 창의적인 인력을 양성한다.
교육과정 및 상세한 내용은 생체의공학과 홈페이지 참조 [생체의공학과 홈페이지 바로가기]